연예대상 승자는 누구?? 유재석 없는 KBS

 

사진=KBS 24일 열리는 KBS 연예대상은 연예계의 절대 강자 유재석이 빠지는 유일한 연예대상 시상식의 증거 중 하나입니다.때문에 수상자를 예측하기 어려운 시상식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최고의 프로그램상 후보로 선정될 가능성이 높은 연예대상 KBS 연예대상은 아무 한 명이 독보적으로 나오는 게 아니라 대부분 집단 연예체제의 프로그램이 많아 예측이 매우 어려운 시상식 중 하나입니다. 그래서 작년에는 슈퍼맨 아빠들에게 연예대상을 주기도 했죠. 그래서 최고의 프로상 후보에 오른 작품에서 대상 수상자가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KBS 연예대상 최고프로그램상 수상후보 1박2일 시즌4 개는 멋지다 불후의 명곡 사장님의 귀는 당나귀의 귀 살아있는 남자들 슈퍼맨이 돌아왔다 신상품 발매편 레스토랑

이경규 vs 김숙 vs 신동엽 vs 전현무의 가장 유력한 후보는 KBS로 올해 두 작품을 꾸준히 해 롱런 중인 이경규의 수상이 매우 유력한 상황입니다. 두 작품이 작품성도 높은 평가를 받고 있고 시간대 대비 지속적인 시청률을 기록했기 때문이고, 이경규도 자신이 좋아하는 콘텐츠(강아지, 요리) 찐텐으로 임하며 Z세대에서 또 한번의 전성기를 구가하고 있습니다. 이경규가 수상에 성공하면 1990년대, 2000년대, 2010년대, 20년대 모두 대상을 받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달성하게 될 것입니다.

KBS 예능에서 오래 활약하고 있는 김숙도 물망에 올랐는데요. 전현무와 함께 사장님의 귀는 당나귀에서 토크에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고 옥탑방 문제아들에게는 내노라하는 연예인들 사이에서 본인의 존재감을 계속 보여주고 있습니다. 또한 올 4월까지 배틀트립에서도 맹활약하며 KBS 예능에서 가장 왕성한 활동을 보여줬다는 점에서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합니다.

2011년부터 토요일 밤 불후의 명곡을 지키고 있는 신동엽도 영원한 대상 후보로 평가된다. “불후의 명곡들이 10년 가까이 주말 저녁 연예시간대에 롱런했고, 그 핵심 역할에서 신동엽이 매우 큰 존재로 작용하고 있어 충분히 대상을 차지할 수 있는 후보입니다.그러나 한 작품이 KBS로, 불후의 명곡 중 비중이 분산돼 있다는 점에서 약점도 분명하죠.

전현무는 KBS 출신의 적자이고 일요일 저녁의 강자인 사장의 귀는 당나귀 귀로 스튜디오 토크의 핵심 역할을 맡으며 높은 시청률을 견인하고 있죠. KBS 아나운서 연예대상 수상( 수상)의 영예를 생각할 때는 충분히 줄 수 있는 명분도 있습니다. 그러나 당나귀 스튜디오 외에도 현장에서의 비중도 높은 점이 수상에는 불리한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습니다.

지난해와 달리 작품 수상 가능성은 적어 보입니다. 1박2일 시즌4, 사장의 귀는 당나귀 2 변레스토랑 등 다수의 시청률이 잘 나오는 집단예능이 많이 나왔던 KBS인데, 지난해 슈퍼맨이 돌아왔기 때문에 작품에 수상을 줄 확률은 적은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