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원기간 편도염 합병증 치료방법 17개월 아기 이유없는 고열 아데노바이러스였습니다

 

이유 없는 고열로 고생한 이야기 ,아데노바이러스였습니다. 아데노 바이러스는 처음 들어봤습니다만, 정말 무서운 바이러스였던 것 같습니다. 혹시 저와 같은 상황에서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글을 써봅니다. 돌때가 되면 한번 심하게 아프다던데!

#아기이유없는열 #아데노바이러스 #아데노바이러스입원기간 #아데노바이러스합병증 #아데노바이러스편도염 #아데노바이러스치료방법 #아기돌치레 #아기돌진 #아기열 #17개월 아기열 #아기열이 떨어지지 않습니다 # 해열제 교차복용 #아기저체온증

아데노 바이러스가 생후 6개월~1년 사이에 모체로서 받은 항체가 없어져서 요즘 아이들이 가장 아픕니다!그래서 톨치레하는 것 같아요

아데노 바이러스, 왜 걸릴까요?대부분이 비말감염이라고 합니다.코나 입을 통해 전염되고 눈이나 각막으로도 전염되어 손을 씻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특히 화장실에도 전염이 되기 때문에 화장실 이용 후 손 씻기는 필수입니다.
– 아데노 바이러스 증상이 쉽게 가라앉지 않는 고열, 짧게는 5일에서 10일 정도의 고열 기침, 가래, 편도염, 등의 호흡기 , 눈꼽, 혈전, 결막염, 구토, 설사, 소화관 질환 혈뇨 등을 동반하는 방광염증상이 바이러스가 침투하는 경로에 따라 정말 다양하게 나타나는 합병증이 무섭기 때문에 보통 입원 치료를 많이 한다고 합니다.
– 아데노 바이러스는 치료방법과 치료방법이 없으며 바이러스를 없앨 방법이 없습니다. 대부분이 그대로 대증적 치료(증상중심 치료)로 이루어지고 있으며, 대증적 치료를 하다 보면 저절로 좋아진다고 합니다. 증상이 5~10일 정도는 보통 낫는다고 하니까 보통은 강한 바이러스가 아닙니다.
-아데노바이러스 합병증, 아데노바이러스가 무서운 것은 합병증인데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것이 편도염이고 결막염도 많이 온다는데 호흡기 질환으로 자주 발생한다고 합니다. 바이러스가 어디로 침투하느냐에 따라 위장관, 방광 등에 문제가 생길 수도 있고 치료를 하지 않고 방치하면 폐렴으로까지 발전한다고 하니 매우 무서운 바이러스라고 할 수 있습니다.17개월 아기의 원인불명의 열이 시작된 첫날, 자다가 갑작스런 “구토 8번 고열”이 날로 인해 밤에는 조금 과식했습니다. 배가 조금 부풀어 있는 느낌이 들었고, 평소처럼 오후 8시에 재웠습니다만, 뭔가 서늘한 느낌이었습니다. 그래서 자고 있는 애들을 보니까 숨쉬기가 힘들 것 같은 느낌이 들더라고요
‘아저씨 얘 가래 끓나?’ 좀 이상해~
라고 말하는 순간 아이가 갑자기 분출성 구토를 했습니다.여덟 번이나 고통스럽게 토하는 모습을 보니 무섭기도 하고 어떻게 해야 할지 몰랐습니다.

– 구토하는 아기 응급처 응급 처치 tip, 첫 번째도 흡입 예방, 두 번째도 흡입 예방입니다. 상반신을 세우세요 고개를 옆으로 돌려주세요! 구토할 때 가장 무서운 것은 흡입입니다.흡인되어 폐로 음식이 옮게 되면 호흡 곤란은 물론 폐렴이 됩니다.

그래서 저는 구토를 할 때까지 두드려주고, 아이가 피곤하면 더 아플 수 있기 때문에 어느 정도 끝나고 나서 이렇게 상체를 세워서 옆으로 눕히고 재웠습니다.(크림하우스의 공백이 요긴하게 쓰였네요) ㅠ)조금 역류방지쿠션과 같은 역할을 한 것 같아요 몸이 커서 역류방지쿠션은 사용하지 않지만, 이 공백은 매우 중요합니다. 여기서 밤에 꼬박꼬박 재웠어요.

새벽이 되어서 아이는 잠을 자고 토한 아이를 즉시 응급실로 데려가야 할지, 아니면 다음날 소아과로 데려가야 할지 결정해야 했어요.
그래서 엄마 카페에 급히 투고를 하고 자문을 구했어요.17개월 된 아기로 8시부터 잤는데 갑자기 토한 적이 있어서 자고 있습니다.응급실에 가야 할까요, 기다리고 있다가 내일 소아과에 데려가야 할까요.응급실에 가면 모든 혈액 검사에 코로나로 아이를 괴롭힐 것 같은데, 탈수도 걱정되고 열이 오를까 걱정입니다.어떻게 해야 할까요?
그리고 댓글이 63개나 있어요이 중에서 제 선택은 제 몫이었습니다.댓글의 80%는 응급실에 가라 불안하다 지쳐 쓰러져 잔다는 말이 걸린다. 탈수무서웠어요.나머지 20%의 자세한 조언이 있었습니다.
– 아이의 상태를 정확히 확인하는 탈수증후 : 소변이 나오는지, 의식이 있는지, 아이가 물을 마시는지, 아침까지 견딜 수 있는지 – 119에 전화하면 의료상담을 한다.
그래서 119에 의료상담전화를 걸었어요.친절하게 대해 주셨어요.상황을 설명했더니 아이가 의식이 있어서 소변도 보고, 물을 마신다고 했더니 바로 응급실에 갈 정도는 아닌 것 같다고 이야기해 줘서 지금 가능한 병원은 대학병원뿐이라고 했습니다.대학병원의 진료가 얼마나 힘든지를 잘 알고 있기 때문에, 응급이 아니면 다음날 소아과를 가는 것이 옳다고 생각했습니다.
아니나다를까 새벽 3시에 열이 나기 시작하는 열이 나는 줄 알았다. 39도까지 열이 났어요. 119에 다시 전화를 해서 자문을 구했어요.토했습니다만, 현재는 하고 있지 않다고 설명하고 해열제를 먹여도 되는지 물어 보았습니다.해열제는 먹여도 상관 없다고 말씀하시고, 언제든지 아이가 아프면 응급실에서 진찰을 받으라고 권유했습니다.
그래서 자고 있는 아이에게 깨워서 해열제를 먹이고, 미지근한 물로 몸을 닦았습니다.다행히 열은 떨어졌고 다음날 감은 것처럼 아이가 나았습니다.17개월 아기열 장염?

아침에 스스로 열까지 재고 있어요. 귀여워 🙂 나랑

컨디션좋음 🙂 잘 놀았습니다

밥도 잘 먹고 물도 잘 먹고 정말 다행이다도대체 토한 건 왜야? 갑자기 체질을 했나? 하고 생각했어요.검색을 해 봤더니 체한 느낌이 들면 열이 나는 아기도 있다고 합니다.그래서 체했는지 다음날 밥도 잘 먹고 컨디션도 좋았지만 그래도 시원치 않아 병원으로 달려갔습니다 병원 : 현재 구토, 설사 증세 없이 열도 없음 – 장염인 것 같다 – X선 촬영 – 배 사진을 찍어보니 똥이 많이 막혀 있고 구토했을 수도 있으면 관장을 해야 할 것 같다 (집에서 정상편을 4번 와서 보았다고 말씀 드린다) – 관장은 보류 똥이 쌌다

그래서 아이 활동을 시키고 배를 많이 주물러 주고 이 날은 변이 안 나와서 너무 궁금했어요.
3일째 17개월 아기의 재고열 ‘돌발진’? & 해열제 교차복용 저체온증

전날 배변활동에 신경을 썼던 등 오징어 배변을 아주 깔끔하게 했습니다.열린것도아니면서왜그런가하는의문과함께그래도나아서다행이라고안심했지만,

하지만 행복은 오래가지 않았습니다.5PM… 또 38.0 열이 났어요병원이 문을 닫기 전에 바로 고고병원 : – 장염이 아니라 돌발진인듯 – 돌발진의 경우 열이 쉽게 내리지 않을 것이다 – 열이 떨어지지 않을 경우 해열제 교착 복용하세요 – 돌발진은 고열이 다 오른 후 온몸에 발진이 생겨서 끝납니다. 아기가 성장하는 과정이래요.
그리고 이 날밤은 아이가 열해열제를 먹여도 정말로 좀처럼 떨어지지 않습니다.그래서 해열제를 교차 복용했는데 나중에 아이가 저체온증이 되어 무서웠습니다. 다들 주의하세요.해열제 교차 복용으로 열도 내려서 다행이라고 생각했더니 아이가 식은땀을 많이 흘리고 있었습니다. 평소에도 식은땀을 많이 흘리는데 온몸이 차고 축축했어요. 차가운 느낌으로 체온을 재보니 35.3도 저체온증..무조건 저체온증일 때는 따뜻하게 해줘야 돼요그래서 이불을 따뜻하게 하고 땀을 닦아주고 엄마가 안아주는 게 .그리고 저체온증은 금방 회복되었어요.(아이의 손발이 따뜻해집니다)
힘든 밤을 보냈어요.
4일째 17개월 된 아기의 열이 완치?열이 난 지 4일째인 이날은 열이 정말 하나도 없었어요.열도 없어지고 돌발적인 지진이 일어나면 끝나는 줄 알았어요.돌발진이 나타나지 않았어요.증상도 없고, 다 나은 것 같아서 병원에 갈까 말까 고민하다가 확인하러 가려고 오후 늦게 병원에 갔습니다.
병원:돌발진의 기준은 고열이 난 뒤 발진이 생겨야 확정된다고 한 발진이 나지 않아 돌발진은 아닌 것 같다.단순 장염이었던 것 같아.어쨌든 나아서 축하한다고 뭔가 찜찜했는데 이제 끝이 아닌가 싶더라고요.
5일째, 17개월 아기의 열 야간 열이 더 이상 나지 않는가 했더니 또 야간에 열이 났습니다. 병원에 가는 것도 그랬고, 아기가 자꾸 이유 없는 열이 나기 때문에 무섭습니다. 제가 모르는 무서운 일이 일어날 것 같아서, 몸에서 도대체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 건지 이유라도 알면 그다지 답답하지 않을 텐데, 이유를 모르니까 너무 답답했어요.
야간이라 병원에 갈 수 없는 상황이라 응급실에는 가고 싶지 않았습니다만, 일단 해열제를 사용하고 다음날 오전 일찍 병원에 가기로 했습니다.
오후 8시 해열제 한 번 복용오전 3시 해열제 한 번 복용한 뒤 열이 떨어지더니 다음날 다시 나는 열.
6일째, 아기 이유없는 고열, “결국 입원” 이 날은 목이 조금 부어있었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그러나 일주일 동안 열이 날 정도로 부은 것이 아니고 설사, 구토, 기침, 가래 등 다른 증상이 없어서 입원해서 정밀 검사를 해보자고 했습니다.
일주일 동안 고열이 내리지 않는다면 검사를 해봐야 한다면서 말씀하셨는데, 요즘 아기가 이유없이 열이 나면 해열제를 쓰면 다시 저절로 떨어져서 괜찮아지는 경우도 많이 있다고 합니다. 그런걸 돌치레라고 하나요?
그래도 원인을 알아내려면 검사를 해야 한다고 했어요.
– 기본 피검사, 엑스레이, 정밀균검사, 소변검사, 수액치료, 해열제치료, 항생제치료를 시작했어요
눈물 뚝뚝 우르티우 눈물
그런데 저는 입원 처음이라 이렇게 입원이 힘든 줄 몰랐어요.옆방의 아기를 넘길 정도로 울고, 자주 열을 재러 왔기 때문에 아기는 잠을 잘 수가 없었습니다.새벽에는 제발 오지 말라고 제가 체온계로 재서 이상하면 말씀드린다고 해서 겨우 잠들게 했어요.
그리고 아기가 주사 맞은곳을 계속 빼달라고 강압적으로 말했는데도 금방 다시 적응을 하더라구요 암튼 입원해서 안심이 되긴 했지만 빨리 퇴원하고 싶은 마음이 간절히

병원에서 책도 읽고

뽀로로소파도스토라이쿠

폴을 보고자동차와 기꺼이 있다.

나름대로 입원생활에 잘 적응한다 🙂

7일째 아기 이유 없는 열 원인은 아데노 바이러스

– 기본 피검사는 염증 수치가 폰의 조금 올라갔을 뿐만 아니라 정상 – 엑스레이 정상 – 검사 정상 – 정밀균 검사에서 아데노 바이러스가 나왔습니다.

아데노 바이러스 처음 들어요. 원인은 너였구나! 하지만 원인을 알아서 다행이야! 했더니 이 바이러스가 그렇게 강하다고 들었어요.
결막염이나 호흡기 질환으로 많이 걸린다고 합니다만, 제 아기는 결막염은 낫지 않았습니다.편도염만 조금 온 상태였어요.고열이 정말 오래 안 떨어져서 힘들었네요.열이 5일은 최소한 내리지 않는다고 해서 8일 고생했어요. 길게는 10일까지 간다고 해서 찾아보니 보름 입원치료했다는 분도 보았습니다.
8일째, 열강하 퇴원
꺄악 숨바꼭질도 하고 컨디션이 굉장히 좋습니다
수액 치료가 확실히 회복도 빠르고, 아이의 컨디션이 눈에 띄도록 좋아지거든요.더 빨리 입원했으면 좋았고, 컨디션도 좋아지고 열도 내렸고, 퇴원결정을 받았습니다.이 정도면 통원 치료해도 좋다고 하던데요
아데노바이러스 진단 전까지는 수액으로 예방 항생제를 접종받았으나 진단 후에는 항생제를 접종받지 않았습니다.
어차피 바이러스 치료제가 없어서 항생제는 안 들어가고, 수액 치료만 비타민을 섞어서 했어요.그것만으로도 고열은 확실히 좋아진 것 같아요.
퇴원약으로 항생제를 받았습니다만, 시우의 합병증으로 편도염이 조금 나아서 편도염에 준한 항생제였습니다.저는 그래도 아데노 바이러스로 3일 정도 밖에 입원하지 않았습니다만, 진단부터 통원치료까지 했더니 고희 2주간 고생한 무서운 병 아데노 바이러스였습니다.이유없는 아기의 열로 고통받는 경우 아데노바이러스일 수 있어요 ㅠㅠ 검사를 받아보세요!

역시 집이 최고이기 때문에 시간을 가지고 쓰는 글입니다.조금이라도 도움이 된다면 공감과 댓글 매너를 부탁드립니다